‘실시간 뉴스’란에 주식 광고 끼워 넣은 한경닷컴 ‘경고’



주식 관련 광고를 실시간 뉴스란에 일반 기사들과 함께 끼워 넣어 독자들에게 마치 기사인 것처럼 오인하게 한 한경닷컴에 제재가 내려졌다.한국신문윤리위원회는 지난달 회의를 열고 한경닷컴 뉴스 카테고리 편집에 대해 ‘경고’ 제재를 내렸다. 지난 1월24일 기준 한경닷컴은 뉴스 카테고리 편집란에 ‘추천주 무료로 주는 ‘평생무료 주식카톡방’’ ‘숨겨진 고수, 그들이 무료카톡방에 떴다’ ‘[주식시황] 내일 오전장 급등테마주 미리CHECK!’ 등의 제목으로 보도자료 내용을 올렸다.이 주식 광고들을 클릭하면 “급등주 적중률 100%! 내일 급등주
기사 더보기


동행복권 파워볼 ◀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