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적 좋았던 방송사들, 방송통신발전기금 더 낸다  



지상파3사‧종합편성채널‧보도전문채널이 올해 방송통신발전기금(방발기금)을 전년보다 많이 낼 것으로 보인다. 방발기금은 방송통신의 공익성·공공성 보장과 진흥을 위해 지상파·종편·보도채널이 광고 매출액의 6% 이내에서 매년 방통위에 납부하고 있으며, 일종의 면허세 개념으로 등장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31일 전체회의에서 방송사 매출이 전반적으로 증가했다며 2019년 설정했던 조정계수(0.9234)를 1로 바꾸는 안을 골자로 한 방발기금 분담금 징수 및 부과 등에 관한 사항(고시) 일부 개정 보고 안건을 원안대로 접수했다. 2015~2018
기사 더보기


동행복권 파워볼 ◀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